brainage.egloos.com

포토로그



현관 결로로 메롱해진 도어락 by 천하귀남

건축물의 단열 관련 기준이 해마다 변하는데 2018년에 변한 내용에 현관문의 단열 기준이 추가 되었습니다. 뭐 기준이 강화되면 좋겠지 했는데 이 규정이 왜 생겼는지 요 며칠 새 뼈저리게 느꼈습니다.


현관 도어락이 맛이 가더군요. 겨울철 실외와 실내의 온도차이가 심해지면서 상대적으로 단열이 부실한 현관문에 엄청난 이슬-결로가 생깁니다. 이건 도어락의 내부에서도 생기니 도어락의 전자회로나 윤활계통에 물이 들어가면서 오만가지 말썽으로 발전합니다.

지금 집은 2012년에 지은 집이니 현관문은 그냥 철문입니다. 속에는 지지용 보강재는 들어가도 단열재는 아니라더군요. 2018년에 법이 개정되면서 요즘 나오는 문들에 들어가기 시작한다 합니다.

이리저리 찾아 봤지만 손 쉬운 해결책은 없군요. 문을 닫을 때 자동잠금이 2~3회 시도되고 결국 잠기기는 하니 그럭저럭 넘어가기는 하겠습니다만 이러다 고장나는 것 아닌가 불안하긴 합니다. 도어락 자체의 교환도 제법 비용 들어가고 현관문 교체는 대공사가 되는 것이니 쉽게 도전 가능한 것은 아니군요.

부수적인 수단으로 스티커 형태 발포 단열재를 문 안쪽에 전부 붙이는 것도 고려 하지만 저 튀어나온 도어락을 완전 밀봉하기도 어렵고 그러면 공기가 통하는 이상 결로를 피할 수 없으니 그저 난감하군요.

P.S
도어락의 결로 문제는 근 10년간 말 나온 것으로 건의를 해도 도어락의 검사기준에 내외간 온도차로 인한 결로 부분이 추가되지 않는다고 하는군요. 건축법쪽은 5년 주기로 단열 기준 등 현실화 하는데 이런 부분도 추가 하면 좋겠습니다. 공무원 복지 부동은 정말 너무 심합니다.

덧글

  • Muphy 2020/12/28 13:12 # 답글

    도어락의 내외부가 물리적으로 연결되지 않는 (전선 정도로만 연결되는) 도어락이면 좀 나으려나요?
  • 천하귀남 2020/12/28 13:39 #

    그러고 보면 단열된 문 이어도 문손잡이가 일체로 되있는 도어락은 손잡이로 열이 새서 말썽 날 여지도 있네요.
    하지만 지금은 그 큰 철판덩이 문짝 자체가 단열이 안 되서 생기는 문제라 문을 교체하던가 부품단위 완전방수가 지원되는 도어락(이런것이 있나?)아니면 해결이 어려울 듯 합니다.
  • 라비안로즈 2020/12/28 19:09 # 답글

    현관문 내부에 접착식 발포 스티로폼을 붙인집을 구입한 사람인데요... 음.. 도어락을 언제 설치했는진 모르겠지만 전 집주인이 설치한것 그대로 사용하고 있는데 그렇게 문제가 생기가나 그러진 않은것 같네요.
    구입할때 말 들어보면 도어락이 설치된게 한 10년은 되어보이더라구요.
  • 천하귀남 2020/12/29 15:36 #

    저 말썽 생기고 문 근처 단열 보강하고 현관문 뒤 중문 철저히 닫고 하니 결로가 확 줄어들더군요. 집 나름인가 합니다.
    다만 현관문이 외기와 바로 접하는 복도식은 저 문제가 정말 흔한가 봅니다.
  • dj898 2020/12/29 12:12 # 답글

    개인적으로 왜 전자 도어락을 다는지 여전히 이해가 안되는 사람중 하나 입니다. 그냥 키넣고 돌리면 되는데 왜?
    단순히 멋지다. 키 없이도 열수 있다 라는 장점만으로는...

    해서 개인적으로 현관문이 주물로 뽑은 통짜문 입니다. 도어 프레임 까정 죄다 일체로 제작되어 현관에 끼워 넣는다고 결국 준공중이던 앞부분 벽돌들을 죄다 뜯어내고 새로 만들었죠. 한가지 흠이라면 워낙 무거워서 열때마다 힘주어 밀어야지 에어실급인 패킹이 떨어지며 열린다는 점이랄까요~
  • 천하귀남 2020/12/29 15:54 #

    도심지역의 건물이 높으니 창문으로 들어올 확률은 적고 이러면 도어락으로 자동으로 잠기고 번호로 열수 있는 방식의 보안성이 높습니다. 나야 일일이 잠금다고 하지만 그러다 어느날 뭔가 다른 신경쓰이는 일로 안 잠그고 다니는 경우도 생기는데요. 그런것 고려해 대비하는 사람도 있겠지요.


    참고로 2차대전 잠수함 영화 등을 보면 구역마다 당당 승무원들 배치되 있어 폭뢰공격으로 파이프가 터지면 관련 밸브잠그느라 난리인데 최근에는 파이프 터진것 감지해 자동으로 잠기는 밸브도 사용됩니다. 과거에 비해 기술도 좋고 그 비용도 낮으니 안정성 강화를 위해 그럴수도 있다고 봅니다. 여기에 세상에 내가 알지 못하는 조건이나 상황은 얼마든지 있는데 뭐 그러려니 해야지요.
  • 산오리 2021/01/07 20:21 # 답글

    와, 정말 좋은 정보입니다.
    복도식 아파트에서 충분히 문제가 될 수 있는 부분이네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 애널리틱스

통계 위젯 (화이트)

1341401
9691
6103368

2019 대표이글루_IT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412

당부드리는 말

블로그 사진을 포함한 전체가 아닌 일부의 내용은 얼마든지 사용하셔도 상관없습니다.

상대방을 존중하는 생각이 있다면 욕설과 과도한 비아냥은 자제를 부탁드립니다. 정도가 심하거나 비로그인의 글은 임의 삭제 가능함을 알려드립니다.

A타입 클린 캠페인 위젯

방문자

M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