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ainage.egloos.com

포토로그



내 취향의 구경거리가 적어진 코엑스몰 by 천하귀남

토요일에 근 1년의 공사를 마치고 재 개장한 코엑스몰에 들렸습니다.

그런데 직접적으로 말해 이제 내가 여기를 가야 할 이유는 많이 사라졌더군요.

각 매장의 일람입니다. 누르면 크게 나옵니다.
이걸보면 대부분의 매장이 패션과 식당으로 몰려 있습니다.

다른 인터넷 기사에서도 나오는 말이 이번에 코엑스 몰이 리뉴얼 되면서 대상 연령을 크게 올렸다는 군요. 10~20대 취향의 가게는 크게 줄어들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잘 이용하던 서점은 영풍문고로 변경됬는데 규모가 확실히 많이 줄었습니다. 초대형 문구매장이던 링코는 아예 사라졌군요. 여기에 소니,올림프스 등의 사진관련 매장도 사라졌고 아셈하비는 아쿠아리움 쪽으로 아주 깊이 이동해 규모도 줄었습니다. 건담베이스는 새로 생겼는데 이곳에 갈 바야에 용산쪽으로 가는것이 거리도 가깝지요.

물론 제가 여기서 뭔가를 지르는 경우는 별로 없었습니다만 여기서 봐두고 다른곳에서 구하는 경우는 제법 됬는데 이제 취향에 맞는 업체들이 줄었으니 이곳을 일부러 찾아갈 이유는 많이 줄어들듯 하군요.

이렇게 매장이 변했으니 제 취향에 구경다니기는 차라리 새로 오픈한 롯데월드몰 쪽이 더 끌리기는 합니다. 하지만 여기는 집에서 너무 멀군요. 이곳을 찾아갈 바야에 신도림-영등포-종각의 1호선 라인쪽을 더 많이 찾게 될듯합니다.

덧글

  • 2014/12/08 17:58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다물 2014/12/10 02:18 # 답글

    아아아 안좋은 소식이네요. 서점이 줄어들고 링코가 없어지다니 ㅜㅜ
  • 천하귀남 2014/12/11 12:16 #

    반디앤루니스와 영풍이 롯데월드몰과 코엑스를 맞바꿈한것인데 어째 양쪽 다 규모가 그만 그만 하더군요.
    강남 쪽 서점은 고속터미널의 반디앤루니스와 강남교보쪽이 제일 나은듯합니다.

    그나저나 링코는 그만한 넓이에 깔끔한 매장이 없는데 참 아쉽습니다.
  • anchor 2014/12/11 09:20 # 답글

    안녕하세요, 이글루스입니다.

    회원님께서 소중하게 작성해주신 이 게시글이 12월 11일 줌(zum.com) 메인의 [이글루스] 영역에 게재 되었습니다.

    줌 메인 게재를 축하드리며, 12월 11일 줌에 게재된 회원님의 게시글을 확인해 보세요.

    그럼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라겠습니다.

    고맙습니다.
  • 천하귀남 2014/12/12 13:23 #

    감사합니다. ^^
  • 글로리ㅡ3ㅢv 2014/12/12 11:19 # 답글

    지난 사태(입점 업체 계약연장 취소)로 인해 입점비용이 많이 올랐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당연히 마진을 많이 남길 수 있는 업종(화장품, 의류(브랜드급), 럭셔리제품)외에는 들어가기가 힘들죠.
    코엑스몰은 이전에는 영화관 ~ 삼성역&현대백화점으로 이어지는 다양한 구색의 젊은 층의 유동통로였는데
    이번에 바뀐 구성으로 보면 유령라인이 될것 같네요... 요즘사람들 구매력도 많이 떨어지는데...

    분산 유동 인구는 당분간 잠실, 석촌호수쪽 롯데나 강변등으로 빠져나갈것 같습니다. 코엑스몰 운영사는
    아마 이때쯤 되면 곡소리 좀 나겠죠...

    아 건너편에 현대가 돈부은 한국전력 부지가 뭔가 이상한 걸로 바뀌면 또 어떨지 모르겠네요. 근데 여기 개발되려면
    한 10년은 있어야 하지 않나....?
  • 천하귀남 2014/12/12 13:23 #

    새로 오픈한 롯데월드몰과 비교하면 아무래도 그쪽이 더 나아 보이는데 코엑스의 장사가 안된다면 근 5년주기의 부분리뉴얼에 맞춰서 변경시키기야 하겠지요. 하지만 그때까지 제가 가야할 이유는 줄어들듯 합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 애널리틱스

통계 위젯 (화이트)

75864
6423
5672135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406

당부드리는 말

블로그 사진을 포함한 전체가 아닌 일부의 내용은 얼마든지 사용하셔도 상관없습니다.

상대방을 존중하는 생각이 있다면 욕설과 과도한 비아냥은 자제를 부탁드립니다. 정도가 심하거나 비로그인의 글은 임의 삭제 가능함을 알려드립니다.

A타입 클린 캠페인 위젯

방문자

M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