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ainage.egloos.com

포토로그



USB허브 어떤걸 고르는게 좋을까? by 천하귀남

얼마전 교보문고에서 본 다양한 형태의 모양들을 보니 참 고를만한 것들이 많길래 몇가 적어봅니다.

일단 제일 마음에 드는 녀석의 하나가 이것입니다. 
바나나나 가지등등 여러 과일과 야채를 흉내낸 디자인도 멋지고 제일 마음에 드는건 약간씩 휘어져 있어 꽃을때 단자나 기기의 폭으로 인한 겹침이 별로 없다는 점입니다. 여기에 최근에는 노트북에서의 사용이 대세라 코드가 길 필요도 없더군요.



그런점에서 이런것이 최악이라 할수 있습니다. 표준적인 형태이긴 하지만 저 좁은 간격때문에 사용 못하는 포트가 한개정도는 생길수 있습니다. 제경우 USB랜카드가 제일 문제되더군요.



이것도 나름 기발합니다. 두개밖에 안보이지만 두 포드의 반대편에 엇갈리게 위치해서 각 단자의 공간을 넓게 잡았습니다. 



이런 한쪽에 3포트 아래쪽으로 1포트가 위치한 경우는 폭이넓은 기기가 2개인경우 - 제경우 USB SD 카드리더기에 USB무선랜이 중복되서 저런경우가 난감하더군요.



이녀석은 중복이긴 하지만 각 단자 옆에 스위치가 달린 특색있는 물건이라 나름 유용해 보입니다.


이건 나름 좋아 보이긴 하지만 이것도 폭이 넓은 USB장치가 있다면 옆 포트를 방해할테니 별로 입니다.



차라리 이렇게 위아래로 2개인 경우는 문제가 덜합니다. 대부분 폭이 문제지 두께가 문제인 경우는 별로없긴합니다. 뭐 그래도 아무 없는건 아니군요.



어떻게 보면 이런 각 단자를 별개로 연결하는 형태도 매우 유용합니다. 이건 중복될 위험은 없지요. 다만 이런 타입의 단점은 별개의 전원단자가 없다는 것입니다. 외장HDD등을 사용시 전력이 딸려 오류나는 경우가 가끔 있어서 주의가 필요합니다.



참고로 제가 사용중인 것중 하나인 엑토사제 허브인데 이녀석은 X자로 단자 배치가 되있어 좋더군요. 또 전원 단자가 있어 모자라는 전력의 보충이 가능합니다. 요즘 전원부분을 신경써야할 이유가 늘었는데 스마트폰 때문입니다. 이녀석이 거의 대부분의 전원을 끌어가는데 여기에 외장HDD를 달경우 전력문제가 생기기 쉽습니다. 그러니 가급적 스마트폰은 허브가 아닌 다른 위치의 USB단자를 쓰는게 좋습니다. - 노트북에서 인접한 두개의 USB포트는 전원회로를 공유하는 경우가 있으니 이것도 피해야 합니다.

USB허브의 외장전원에 덧붙인다면 굳이 전원이 포함된걸 비사게 살필요는 없습니다. 집에서 안쓰는 무선공유기나 혹은 별도 구매로 8~9000원이면 2A의 전류로 USB4포트를 충분히 감당할수 있습니다. 여기에 USB가 PC에 연결되 있지 않아도 허브만으로 전력분배는 무리없이 가능합니다. 단 포트당 전류가 500mA로 제한되니 급속은 안되긴 합니다.



덧글

  • 오오 2013/02/27 13:18 # 답글

    허브도 싸구려 쓰니, 어느사이엔가 하나둘 포트가 맛이 가버리더군요.
    그래서 이번에 큰맘먹고 평이 좋은 orico것을 구매할까 하는데...
  • 천하귀남 2013/02/27 22:22 #

    USB 2.0허브는 나온지가 원체 오래되서 요즘은 성능적 이슈는 없을거라봅니다.
    오래전에 나왔다는 이유로 칩셋은 같아도 떨이되는 것들이 워낙 많아서 그냥 적당한것 구해다 쓰고 문제나면 새로 구할까 합니다. ^^
  • 오오 2013/02/28 02:17 #

    하지만 제가 경험한 최악의 쓰레기 허브는 듣보잡 USB3.0허브였죠...
    다나와 보면 그거 듣보잡은 아니에요. 팔기는 많이 파는 것 같은데...

    그래서 좀 검증된 오리코 3.0 허브를 사려고 합니다.

    사실 제가 있는 나라(뉴질랜드)는 전원이 미친X 널뛰기 하듯이 뛰기 때문에 전원부 안정성이 떨어지면 기기가 순식간에 골로가더라구요. 그래서 파워니 뭐니 이런것들은 하나같이 고급형 기기를 쓰는 것이 안전하더군요.

    그리고 말씀하신대로 포트간 간격...이거 매우 중요하죠.
  • 천하귀남 2013/02/28 10:55 #

    국내의 경우 저 맨위의 가지나 바나나모양 회사의 물건이 용산에서 4~5000원에 굴러다닌지가 한참 됬는데 해외사정은 다른가보군요.
  • 천하귀남 2013/02/28 12:09 #

    여기에 국내도 3.0허브는 거의 안보이더군요. 아직 3.0은 고르기가 난감하긴 합니다.
  • wheat 2013/02/27 15:54 # 답글

    데스크탑 쓰다보니 포트만 6개 달려서 크게 필요성은 못느끼네요.
    노트북 쓰게 되면 필요할 듯...
  • 천하귀남 2013/02/27 22:24 #

    하긴 노트북도 3~4개정도 있으면 별 필요없긴 하더군요.
    예전 쓰던 UMPC가 포트가 한개라 많이 썼군요.
  • 위장효과 2013/02/27 17:57 # 답글

    데탑쓰는 경우 특히 필요한 게 컴을 책상밑에 두고 쓸 때...뒤쪽 포트에다가 연결하기가 참 뭣하니 저런 허브를 쓰게 되더라고요.
  • 천하귀남 2013/02/27 22:29 #

    그럴때도 필요하긴 합니다. 다만 제경우 가끔 외장HDD연결을 하는데 이게 원래 노트북용으로 전기를 많이 쓰다보니 인식이 좀 오락가락 하더군요.
    그리고 용산나갔다 500냥에 USB연장 케이블 구한것이 좀 되다보니 허브대신 케이블 두서너개를 뒤에달고 앞으로 연장해 사용중입니다.
  • 위장효과 2013/02/27 22:50 #

    것도 괜찮은 방법중 하나죠^^. 몇년전만 해도 그 짓하면서 컴 돌렸는데 요즘은 그노무 귀차니즘땜시-그동안 용산 가는 자체가 어려웠다지만 이젠 가까와졌음에도 불구하고 가는 자체가 귀찮아졌...
  • 혼잣말 2013/02/27 22:19 # 답글

    바나나....
  • 천하귀남 2013/02/27 22:29 #

    아주 먹음직스럽습니다. ^^
  • 혼잣말 2013/02/27 22:33 #

    ㅋㅋ 저거 진동 기능... 아! 내가 무슨 상상을!!
  • 위장효과 2013/02/27 22:51 #

    진동...그게 필수 아닙니까 ㅋㅋㅋㅋ(얌마!!!)
  • 천하귀남 2013/02/28 10:56 #

    진동은 바나나보다 가지가 좋지 않을까요 ^^;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 애널리틱스

통계 위젯 (화이트)

77838
6423
567213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406

당부드리는 말

블로그 사진을 포함한 전체가 아닌 일부의 내용은 얼마든지 사용하셔도 상관없습니다.

상대방을 존중하는 생각이 있다면 욕설과 과도한 비아냥은 자제를 부탁드립니다. 정도가 심하거나 비로그인의 글은 임의 삭제 가능함을 알려드립니다.

A타입 클린 캠페인 위젯

방문자

Map